아이폰13, ‘위성통신’ 탑재하나…오지에서 통화 가능해져

아이폰13, ‘위성통신’ 탑재하나…오지에서 통화 가능해져 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아이폰13, ‘위성통신’ 탑재하나…오지에서 통화 가능해져

애플의 차기 스마트폰 ‘아이폰13’(가칭)에 저궤도(LEO) 인공위성을 이용해 어디서든 통화와 메시지 전송을 할 수 있는 위성통신 기능이 탑재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30일 맥루머스와 9TO5맥 등 해외 정보기술(IT) 매체에 따르면 시장분석가 밍치쿠오는 투자자 메모를 통해 아이폰13에 위성통신 기능을 지원하는 ‘퀄컴 X60 베이스밴드 칩’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해당 칩이 탑재되면 롱텀에볼루션(LTE)이나 5세대 이동통신(5G) 전파가 도달하지 않는 곳에서도 통화와 메시지 전송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된다.애플이 위성통신 기술을 아이폰에 적용할 계획이라는 전망은 지난 2019년 언론보도를 통해 알려지기 시작했다. 해당 기술은 위성 발사 비용과 기술 한계 등으로 도입 시기를 가늠하기 어려웠다.다만, 글로벌스타와 스페이스X 스타링크 등이 인공위성망을 꾸준히 구축했고, 내장 안테나 등 전파 처리 기술이 발전하면서 상용화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이 붙기 시작했다.밍치쿠오는 퀄컴이 이미 n53 밴드 기술과 차세대 X65 베이스밴드 칩 등과 관련해 글로벌스타와 협력하고 있는 것으로 전망했다.그는 “사용자들에게 저궤도 위성연결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장 간단한 시나리오’는 애플의 파트너 통신사와 글로벌스타가 협력관계를 맺고 해당 통신사 고객이 추가 계약이나 요금 없이 아이폰13으로 글로벌스타의 위성통신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애플은 다음달 14일 아이폰13 시리즈 공개 이벤트를 열 것으로 관측된다. 이후 17일 사전예약을 거쳐 24일 정식 출시할 전망이다. 한국 출시 일정은 이보다 다소 늦춰질 수 있다.

▼아래 “아이폰13, ‘위성통신’ 탑재하나…오지에서 통화 가능해져” 글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처: 아이폰13, ‘위성통신’ 탑재하나…오지에서 통화 가능해져 바로가기
https://m.dailian.co.kr/news/view/1027835

애플 아이폰 최신 소식